버럭!

냥군이의 원더 2004.10.03 12:00

아니 왜 결혼이 어쩌구 저쩌구 하면서
나를 잡고 이야기 하는것이야!

둘이 생긴일은 제발 둘이 해결하길 바래
나는 중간에 끼어서 아무것도 해줄수 없단다 알았지?

가득이나 심심 심심에 부들부들 떨고 있는데
왜 자꾸 염장질이얏!! 염장즐~
자꾸 그러면
비뚤어질테야!

'냥군이의 원더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냥군V  (0) 2004.10.05
나른한 가을 오후...  (0) 2004.10.04
버럭!  (0) 2004.10.03
자장면  (0) 2004.09.27
滿 醉  (2) 2004.09.26
네가 최고다. 하하하  (0) 2004.09.24
Posted by Nicolas™

댓글을 달아 주세요